트윗


작은 나라의 구세주 1-5完 일상의 재조명과 설교 -라이트노벨

늙은... 아니, 연륜있는 작가들중 가장 먼저 떨어질것 같은 작가를 대보자면 역시 타카미 카즈유키네요. 제가 안티라서 까는것 같지만 그건 다 오해입니다. 제법 좋아하는 작가이긴 해요. 제법. 산 책도 제법 있고. 어쨌든 중간은 하는것도 있고.

본작도 일단 중간은 합니다만 한국인의 눈으로 볼때는 오류나 불쾌감이 있을겁니다. 높은확률로.


평범한 고등학교 3학년겸 등교거부학생겸 준히키코모리인 아마야마 타츠야는 평범한 사람들과는 달라진다는 각오를 하고 배낭여행 투어에 참가합니다. 자유행동시간에 한 노점에서 차를 마신후 정신을 잃은다음 깨어난곳은 대평원의 한가운데였습니다. 멍하니 있던 도중 갑자기 자동차와 헬기가 등장하고, 자동차에서 내린 미녀는 RPG로 헬기를 폭파시킨 다음 대사관으로 가고 싶다면 자신들에게 협력하랍니다. 일단 협력하는 척은 했지만 국경수비대에게 보호를 요청할까 생각하는 타츠야는 차안에 있던 무녀공주 류카와 만나면서 이 아이를 돕고 싶다는 생각을 하면서 계속 동행하게 되는데...


타카미 카즈유키 작품의 특징이며 이 작품의 특징은 평범한 주인공입니다. 별볼일없는 평범한 주인공이 지혜를 빌리고 기책을 발휘해서 고난을 헤쳐나가는 인상이 강하지요. 국내에 정식발매된 작품중 시공의 크로스로드와 작은 나라의 구세주만 읽어봤습니다만 우연찮게도 두 작품은 같은 성격을지니고 있더군요.

이능력은 당연히 없고, 멋진 모습도 별로 없습니다만, 라이트노벨엔 워낙 그런게 넘쳐나는 덕분에 제법 신선한 맛은 있습니다. 평범한만큼 열심이거나 노력하는 부분은 가감 없이 제대로 열심이라고 느껴지고요.

주인공이 일본의 평범한 사람인만큼, 제3세계인 세리카스탄에 가면서 자신의 일상을 되돌아보게 됩니다.  세리카스탄은 가상의 세계지만 제3세계는 실제로 있는만큼 주인공이 실제로 있는 비일상과 자신의 일상에서 차이를 느끼며 당연하게 생각하던 자신의 일상을 새롭게 생각하게 되는 부분은 좋았습니다.

하지만 거기서 조금 더 나아가서 주인공이 깨달음에 가까운것을 얻을때 나오는 독백은 굉장히 설교스럽게 들리는게 상당히 거슬렸네요. 주인공의 독백을 대변해서 작가가 하고싶은 말을 하는것처럼 보였습니다. 물론 스토리 진행에 필요한 깨달음이기도 하지만요.

그리고 밀리터리적 오류...는 제가 군대를 안가서 잘 모르니까 통과하고, 5권의 흑막의 부카니스탄모 국가가 등장할때는... 그저 웃을수밖에 없었네요. 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핳ㅎㅎ하하

발단 전개 위기 절정 결말 이라는 기본이지만 의외로 지키기 힘든것도 충실히 지키고, 작품의 재미도 평균 이상은 합니다. 단지 읽는이에 따라서 위에 쓴 단점이 크게 작용할수도 있다는게 문제이긴 하지요.

각권 평점은 4 3 3 3 3

2권은 번역이 진짜 개판이라서 2점으로 할까 했는데 작품 문제는 아니니까 그냥 놔뒀습니다.

2권 번역이 개판인 덕분에 3권부터는 바로 다른분으로 교체됬지요.

덧글

  • 구멍난위장 2010/12/22 18:08 # 답글

    1권은 전투에 대한 무개념(러시아 정규군 출신이 대전차전에 대해 깜깜이야, RPG를 곡사로 발사해서 탑어택을 한다고??)
    2권과 3권은 그나마 이런부분을 알아차렸는지 개선은 되었지만 적과 조연들의 바보화가 심대
    4권은................ 뭥미??
    5권은................ 왜인들이 북쪽에 대해 어느정도 인식을 가지는지 알게 되었음

    결론
    전차남을 보고 모티브를 얻었나본데 어설픈 밀리지식으로 전쟁씬이 있는 소설을 쓸려하다보니 개판
  • ckatto 2010/12/22 18:43 #

    예상만큼 심각하군요. 저도 4권과 5권은 ... 이었지만요.
  • windily 2010/12/22 21:07 # 답글

    무려 부카니스칸인가요...
  • ckatto 2010/12/22 22:38 #

    그러려니... 했습니다.
  • natsue 2010/12/23 08:59 # 답글

    아, 5권의 그게 부카니스칸스러운 것은,
    분명 원문에서도 그렇긴 했지만 역자인 모 씨가 고의적으로 더 힘을 기울여서 그렇게 만든 탓도 있습니다........(먼산)
  • ckatto 2010/12/24 12:46 #

    아시아 북쪽 모국 이것만 봐도 부카니스탄 스럽던대요...
  • 타즈 2010/12/23 11:59 # 답글

    이 분은 너무 장르를 넘나드는게 문제 ㅠㅠ
    흑흑흑
  • ckatto 2010/12/24 12:47 #

    웬지 저랑 비슷한것 같지만 자세한건 생략하도록 하겠습니다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