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윗


태그 : 김강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마신 - 먼치킨이지만 괜찮아

칼을 한번 휘두르면 번쩍! 하고 적들이 비명도 못지르고 죽고, 텔레포트급의 신법으로 한걸음이면 중원 대부분을 갈 수 있는 먼치킨 무협소설이었습니다. 그렇지만 단순히 싸움만이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먼치킨-혹은 비인간적인-모습이 자주 나온탓에 흥미진진하게 읽을수 있었습니다.주인공은 오랜세월동안 지옥에서 살아온탓에 인간다움을 대부분 잃어버렸습니다. ...

퍼스트맨

이분 책으로는 처음으로 보고 꽤나 마음에 들었던 투신, 전 작품이긴 하지만 투신과는 수준차가 어느정도 있었던 삼자대면, 그리고 못 본 사자의 서.  주인공의 비중과 활약도가 높은편이고 주요인물외의 조역들의 비중조절을 적당히 해서 이야기진행을 빠르게 하면서도 부족하지 않게 하는 부분에서 꽤나 괜찮게 보였습니다. 삼자대면, 투신,...

삼자대면

이 작가분의 세번째 작품인 투신 을 그럭저럭 괜찮게 봤서 두번째 작품인 삼자대면 을 그다지 망설임 없이 보게 되었습니다. 여러가지로 투신보다 떨어지는 면이 있었고, 당연하게도 파워 밸런스는 약간 이상했고 넓게보면 바로 아래에 쓴 투 마스터 와도 비슷한 면이 적잖아 있었습니다. 뭐어 문체라든지 스토리 진행에서의 긴장감 같은건 어느정도 나았지만 요약을 하면...

투신(鬪神)

'삼자대면' 을 출판하신 김강현 님의 글입니다. 근데 전 삼자대면 아직 안봤습니다. 무협 계통에서 어떤걸 볼까 찾아보고 있었는데, 마침 눈에 보이더군요. 북박스 것이기도 했고, 이 작품 전에 출판경험이 있으신 분이길래 망설임없이 보게 되었습니다. 밸런스가 조금 맞지 않는다는 생각과 마지막이 조금 급하게 끝난것 같다는것을 제외하면 괜찮게 본 편이...
1